Adobe Flash Player 가져오기 회사소개 제품안내 맥스웰향기 이벤트 고객의소리 회원정보등록 home
  • FAQ
  • 고객문의

FAQ

  • 전체
  • 커피
  • 커피믹스
  • 캔커피
  • 프리마
  • 차
  • 기타

카테고리 내용
보리차에 기름이 뜬다.
보리는 순 곡물성으로 만든 제품으로 보리에는 약간의 식물성 유지방성분이 있습니다. 보리의 볶음 과정에서 유지방이 보리의 표면으로 용출되어 분쇄된 보리차를 끓일 때 식물성 유지방이 끓인 물의 표면으로 떠오르는 것은 극히 자연스러운 현상입니다. 평소에 관심을 갖지 않았기 때문에 이상제품 이라고 생각들었을 것입니다. 기름은 물이 식으면 유지방이 굳어 응집되므로 좀 더 쉽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
보리차를 끓이면 봉지가 터진다.
보리차 사용할 때 주의할 사항을 지키지 않아 일어날 수 있는 문제일 수 있사오니 아래의 사용방법을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또한 티백 접착부위의 불량으로 인하여 터지는 경우도 있기는 합니다만, 극히 드문 일입니다. <사용방법> 1) 물 2ℓ를 끓인후 보리차 1봉지(10g)을 넣고 5~10분 동안 그대로 놓아두시면 구수한 보리차가 됩니다. 2) 소비자의 취향에 따라 물의 양을 조절하여 드실 수 있으며 당사 보리차는 찬물에서도 잘 우러납니다. <보관방법> 1) 사용중인 제품은 습기가 차지 않도록 겉비닐 포장에 넣어서 서늘하고 건조한 것에 보관하여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동서보리차는 끓이지 않아도 잘 우러나와 맛이 좋으며, 끓이면 티백을 통해 미분이 빠져나와 액이 탁하게 되며 티백 접착부위가 터지는 경우가 있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보리차가 우러나지 않는다.
보리차의 볶음 색도를 당사에서는 소비자들의 기호도를 조사하여 가장 적합한 볶음 색도를 설정하여 관리를 하고 있으나 보리를 볶을 때 색도가 너무 연하게 되었을 경우에 발생될 수가 있으며, 또한 사용할 때 물의 양 조절에 따라 발생될 수가 있는바 포장지에 표시된 사용방법과 같이 물 2ℓ에 보리차 1봉지를 넣고 5~10분 동안 그대로 놓아두시면 구수한 보리차가 됩니다.
옥수수차가 빨리 쉰다.
옥수수차는 보리차보다 전분이 많아 쉽게 맛이 변할 수는 있습니다만 소비자들은 주전자등에 넣어 끓인 후에 병 등의 용기에 옮겨 담아 냉장고에 보관을 하여 음용을 하고 계십니다 그러나 사용한 용기에는 일반적인 세균 등이 보이지는 않지만 존재하고 있는 예가 대부분이므로 1차로 끓인 옥수수, 보리차물로 헹구어준 후에 옮겨 담아 냉장고에 보관하시면 맛이 변하지 않는 옥수수, 보리차물을 음용하실 수가 있습니다.
결명자차가 너무 검고 찌꺼기가 나온다.
사용할 때 물의 양조절에 따라 발생될 수가 있는 바 포장지에 표시된 사용방법과 같이 물2ℓ에 결명자차 1봉지를 넣고 5~10분동안 그대로 놓아 두시면 구수한 결명자차가 됩니다.
보리차 티백을 건져내지 않으면 맛이 이상하다.
물2ℓ를 끓인 후 보리차 1봉지를 넣고 5~10분 동안 그대로 놓아 두시면 구수한 보리차가 되어 드실 수가 있습니다. 그러나 티백을 투입 후 장시간 건져내지 않으면 티백에는 바람직하지 못한 풍미, 맛 등이 남아 있는 것이 서서히 방출되어 적당히 끓여 놓은 보리차와 혼합되어 맛에 이상을 초래할 수가 있는 바 끓인 후에는 가능한 빠른 시간 내에 티백을 건져내어 사용하시면 합니다.
곡물차중에서 옥수수차가 끓여 놓으면 허옇게 피막이 생기는데 상한 것인가?
곡물차 특히, 옥수수차는 타 곡물차보다 기름이 많아 물이 식었을 때 물 표면으로 떠오르는 것으로 물이 상한 것은 아닙니다.
이전 1